본문 바로가기

보안전문가

(9)
[갱신]구글이 탐지 할 수 없는 위험과 신호 20110910 * 9.14일의 점검 결과로 추가 보강 하였습니다. 9.10일 3개 사이트 5개의 링크에서 국내만 현재 19800여개의 페이지로 확산 되어 있습니다. 자동화된 공격이 얼마나 일반적인지 확인 하시기 바랍니다. 더불어 구글의 검색 수집과 정렬의 시간차가 있고 공격자들은 이미 이 패턴을 가볍게 벗어난다는 것이죠. 9.14 현재에도 새로운 fake av 유포 URL이 발견 되었습니다. fake av를 설치하는 링크가 추가된 사이트들 모두 DB의 데이터는 모두 유출 되었다고 봐야 됩니다. 이제는 그 가치도 없어서 다만 fake av를 설치하는 껍데기로 전락한 사례가 되겠죠. 근본 문제 수정 없이는 계속될 이야기 입니다. ----------------------------------------------------..
진짜 SaaS (Security as a service)의 시작에서 진짜 SaaS (Security as a service)는 무엇인가? – 서비스 시작에 부쳐 -바다란 지금의 시기에 Saas의 필요성이란 공격자 우위의 현재 인터넷 상황에서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고급화되고 차별화된 진입장벽을 유지하고 있는 현재의 보안서비스로는 대중적으로 넓게 퍼지고 있고 빠른 확산력을 가지고 있는 공격도구와 기법에 대해 무기력 하기만 하다. 현재 상태에서 공격자들은 대규모적이고 자동화된 공격 방법을 다양하게 가지고 있으며 실제 활용하고 있는 상황이나 대응의 측면에서는 매우 제한적인 영향력을 가질 수 밖에 없다. 첫째는 비용의 문제 “ 보안 서비스를 받는 다는 것은 양질의 서비스를 고급화된 인력으로부터 받기 때문에 그만한 가치를 지불해야만 한다. 자주 변경 되는 웹서비스에 대해 매번 보안..
거인의 몰락 (소니) zdnet 컬럼입니다. 한때 소니라고 불리는 영원할 것 같은 제국이 있었다. 워크맨으로 부터 시작한 거대 IT 제국은 각 영역의 거센 도전자를 만나 점차 힘을 잃어 가고 있었고 부활을 꿈꾸기 위해 시작한 PSP ( Play station ) 사업은 일순간의 영화를 재현하는 것 처럼 보였고 재기를 꿈꾸게 만들었다. 전자기기와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거인이던 소니는 그 각 산업의 결과물을 결집 하였고 거대한 네트워크를 형성 하였다. 무너지지 않는 성처럼 보이던 거인의 보금자리는 단 한번의 손짓에 완전히 무너지는 과정에 접어 들었다. 무려 7500만에 달하는 전 세계 사용자의 정보와 신용카드 정보의 유출은 앞으로의 미래를 예측 할 수 없는 어둠으로 밀어 넣었으며 어쩌면 소니의 재기를 꿈꾸던 산업은 앞으로 더 험난..
2년 후의 사이버 보안에 대하여 - 미국  현재 상황에서 장기적 방향 설정에 도움이 될까 싶어 예전 공유한 내용을 게재합니다. 2011년 1월에 발표된 문서입니다. CSIS에서 발표한 문서인데 간략한 구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간략하게 요약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미국내의 보안적인 노력들은 여전히 부족한 부분을 가지고 있다. 다양한 부분에서 노력을 하고 있지만 현재의 위협을 감당하기에는 여러 부분에 걸쳐서 부족하다." 미국은 사이버 보안을 국가의 안보를 위협하는 치명적인 요소로 2008년 부터 규정하고 진지한 노력을 해왔지만 2008년 이후 나타난 위협은 더 극한적인 상황에 내몰리고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진지한 노력이 필요하고 지금까지 해오던 노력들의 재 점검과 방향성 검토가 필요하다 정도로 요약이 됩니다. 필요한 열가지 노력들에 대해서 언..
보안 전문가와 보안 관리자의 차이와 구분에 대해 보안전문가와 보안관리자의 차이와 구분에 대해 안녕하세요. 바다란입니다. 일전에 보안전문가에 대해서 한번 써보기로 했었는데 생각해 보니 범위도 매우 넓고 세부기술 단위도 많은 문제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보안이라는 부분이 모든 IT 관련된 기술 부분과 연관되다 보니 적용의 범위와 산업의 범위를 어디까지로 두어야 할지 경계가 모호하여 적지 못한 적이 있습니다. 오늘은 IT서비스 부분에 대해 전체의 범주는 아니지만 많은 부분 포함이 되는 범위 안에서 보안전문가와 보안관리자에 대해 써보도록 하겠습니다. 보안전문가와 보안관리자에 대해서 상당히 애매하게 접근을 하고는 합니다. 그러나 일반적으로 알려진 상식으로 구분을 해보면 보안전문가는 보안 관련된 기술을 깊이 있게 이해하고 있고 실제 적용이 가능한 상태로 만들 능력..
베토벤 바이러스 그리고 보안 전문가 “베토벤 바이러스 그리고 보안전문가” - 2008. p4ssion *본 글은 zdnet 컬럼 기고글입니다. 베토벤 바이러스가 화제가 되고 있다. 드라마와 보안은 무슨 상관이 있을까? 바이러스라는 단어 외에는 보안이라는 용어와 관련이 없는데도 불구하고 이야기 하고 싶은 것은 전문가에 대한 단상 때문이다. 하나의 완성을 위해 끊임 없이 자신을 갈고닦고 스스로를 담금질 하는 모습과 때로는 사회와 격리된 듯한 이질감을 지니게끔 만드는 주인공의 모습을 보며 환호하는 것은 현실에서는 보기 어려운 모습이라고 여기기에 대리 만족을 하는 것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그러나 실제 전문가로 살아 가고 열정을 다한다는 것은 동일한 고통과 노력이 있어야만 가능할 것이다. < www.imbc.com> 드라마를 보면서 전문가에..
보안 인력난에 대한 초간단 비평 http://news.naver.com/news/read.php?mode=LSS2D&office_id=031&article_id=0000107365§ion_id=105§ion_id2=283&menu_id=105 위에 기사 보다가 매번 똑같은 이야기 반복하는데 질려서 씁니다. 야밤에..쩝 -- 역군은 또 무슨 역군인가?. 쓸만한 인력이 그리 쉽게 만들어 지는가? 변화하는 지금의 환경에서 그 변화를 유연하게 따라 갈 수 있는 사람이 얼마나 되는가? 국내의 보안회사는 규모를 키우기 위해서라도 재편 되어야만 한다. 그렇지 않으면 정말 가망 없다. 쓸만한 사람이 없다는 소리를 할때가 아니고 또 사람 한명 데리고 와서 잘 부려서 이익 남겨 먹을 그런 생각 하지 말고 정신 좀 차려야 된다. 자본도 필요..
3) Google security strategy-결론 이제서야 처음 언급한 전략이 나오네요. 전략이라고 해봐야 별 거 없습니다. 뭐 특별하고 신출귀몰한 것도 없고 어느 정도 수준 되면 다 보이는 정도입니다. 이런 흐름을 얼마나 역동적으로 리딩을 하고 끌고 가느냐가 생존을 담보 하겠죠. 앞으로의 세상은 더더욱 그럴 것 입니다. 안주하는 서비스기업들은 무너지겠죠. 한 순간에 녹아 내리듯이 그렇게.. 힘겹고 고통스러운 일이지만 그 동안 외면 했던 Security 라는 측면을 하지 않으면 생존하기 힘든 상황이 될 것입니다. 눈에 보이는 것이 아닌 체질적으로 서비스에 내재된 기술적 보안역량이 서비스의 질에 매우 큰 차이를 가져오게 될 것입니다. 앞으로는 보유 여부에 따라 극복하기 힘든 절대적인 차이가 발생하게 될 것입니다. 보안전문가와 보안 관리자의 차이( http..